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야생의 위로


야생의 위로 

에마 미첼 | 심심

출간일
2020-03-20
파일형태
PDF
용량
0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중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교보문고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출판사 다른 컨텐츠

콘텐츠 소개

거실을 나서지 않고도 문밖의 봄날을 엿보게 하는 책 “우울한 날에도 나 자신을 위해 무언가 할 수 있다는 사실은 확실히 위로가 된다” 에마 미첼은 25년간 우울증을 앓았다. 『야생의 위로』는 저자가 반평생에 걸쳐 겪어온 우울증에 관한 회고록인 동시에 몇 번의 심각한 우울 증상을 겪는 동안 만난 자연의 위안에 관한 일 년간의 일기다. 미첼은 가벼운 무기력증에서 자살 충동에 이르기까지 우울증의 다양한 양상을 경험하며, 그런 시기마다 자신을 위로했던 자연의 모습을 생생한 글과 그림, 사진으로 옮긴다. 매일 산책길에서 동식물을 관찰하고 스케치하고 사진으로 찍는 과정이 쌓여 가장 힘겨운 날에도 회복의 여정을 시작할 수 있는 마음의 힘이 되어 주었다. 박물학자이자 디자이너, 일러스트레이터인 미첼은 그가 가진 재능과 지식을 이 책에 마음껏 펼쳐 두었다. 섬세한 문장과 함께 책의 갈피마다 조화롭게 배치된 사진과 스케치, 수채화는 그가 보고 듣고 느낀 자연을 책을 통해 온전히 만끽할 수 있게 한다. 미첼은 내밀한 심리와 자연의 풍경을 능숙하게 넘나들며 자연이 주는 심신의 치유 효과를 생화학과 신경과학 연구에 근거하여 설명한다. 미첼은 우울증을 극복하려 애쓰는 대신 어르고 달래며 함께 살아간다. 항우울제와 상담 치료뿐만 아니라 자연이 주는 위안을 조화롭게 이용하며 요동치는 마음의 균형을 잡는다. 미첼에게 자연은 삶의 의욕을 북돋우고, 다음 계절을 준비하는 강력한 힘이 된다. 풀꽃 한 포기에서 기쁨을 찾고, 수천 킬로미터를 날아온 제비를 보며 감동의 눈물을 흘리는 에마 미첼과 산책길을 함께한 후에는 마음의 폭풍이 거세게 휘몰아치는 날에도 창밖의 초록에서 기쁨을 발견하는 법을 알게 될 것이다.

저자소개

저자 : 에마 미첼 Emma Mitchell 동식물과 광물, 지질학을 연구하는 박물학자. 디자이너이자 창작자, 일러스트레이터이기도 하다. 케임브리지대학교에서 동물학을 전공했다. BBC에서 발간하는 잡지 〈컨트리파일Countryfile〉에 계절 프로젝트를 연재했고, 동명의 TV 프로그램과 〈산책Ramblings〉, 〈여성의 시간Woman’s Hour〉 등 BBC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가디언Guardian〉과 〈컨트리리빙Country Living〉, 〈브레스Breathe〉를 비롯한 다양한 매체에 칼럼을 기고하며 자연과 관계를 회복하는 것이 인간의 정신 건강에 주는 이점에 관해 이야기했다. 빅토리아&앨버트Victoria&Albert 박물관과 케임브리지대학교 식물원에서 자연물을 활용한 창작 수업을 하고 있다. 10만 명이 넘는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가진 그는 관찰하고 수집한 자연물을 소셜미디어를 통해 활발히 나눈다. 저서로 《겨울나기Making Winter》와 이 책 《야생의 위로》가 있다. 역자 : 신소희 서울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출판 편집자 및 번역가로 일해왔다. 《내가 왜 계속 살아야 합니까》, 《위험한 독서의 해》, 《세계 예술 지도》, 《피너츠 완전판》 , 《완벽한 커피 한 잔》, 《맨 앤 스타일》, 《첫사랑은 블루》 등을 번역했다.

목차

추천의 말 머리말 _ 숲과 정원에서 찾은 치유의 방식 OCTOBER · 10월 _ 낙엽이 땅을 덮고 개똥지빠귀가 철 따라 이동하다 NOVEMBER · 11월 _ 햇빛이 희미해지고 모든 색채가 흐려지다 DECEMBER · 12월 _ 한 해의 가장 짧은 날들, 찌르레기가 모여들다 JANUARY · 1월 _ 무당벌레가 잠들고 스노드롭 꽃망울이 올라오다 FEBRUARY · 2월 _ 자엽꽃자두가 개화하고 첫 번째 꿀벌이 나타나다 MARCH · 3월 _ 산사나무잎이 돋고 가시자두꽃이 피다 APRIL · 4월 _ 숲바람꽃이 만개하고 제비가 돌아오다 MAY · 5월 _ 나이팅게일이 노래하고 사양채꽃이 피다 JUNE · 6월 _ 뱀눈나비가 날아다니고 꿀벌난초가 만발하다 JULY · 7월 _ 야생당근이 꽃을 피우고 점박이나방이 팔랑거리다 AUGUST · 8월 _ 사양채잎이 돋고 야생 자두가 익어가다 SEPTEMBER · 9월 _ 블랙베리가 무르익고 제비가 떠날 채비를 하다 감사의 말 옮긴이의 말 _ 평범한 장소에서 발견한 강렬한 위안 이 책에 나오는 생물들의 이름 참고문헌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