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내가 너의 첫문장이었을 때


내가 너의 첫문장이었을 때 

김민섭 | 웅진지식하우스

출간일
2020-07-01
파일형태
PDF
용량
0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2, 대출중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교보문고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출판사 다른 컨텐츠

콘텐츠 소개

당신의 무료한 여름밤을 시원하게 위로할, 한순간의 기쁨과 슬픔, 두려움과 그리움 좋아서 시작한 7인 7색 에세이 연작집! 김민섭, 김혼비, 남궁인, 문보영, 오은, 이은정, 정지우… 일곱 명의 에세이스트가 에세이 연작집 『내가너의 첫문장이었을 때』로 올여름 독자를 찾아왔다. 찬란했던 순간들은 절대 사라지지 않고 기억의 한 조각이 되어 우리 안에 오롯이 남는다. 언젠가 고양이를 구하지 못했던 그 안타깝고 돌이키고 싶은 순간부터, 친구가 되기로 한 설레는 순간, 나의 세상이 딱 캐리어 하나만큼 넓어졌던 순간까지. 계절처럼 이따금씩 돌아오는 기억 속 ‘언젠가’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이 책은 2020년 3월부터 5월까지 3개월간 ‘작가 초대 플랫폼 북크루’에서 진행한 ‘에세이 새벽 배송 서비스 〈책장위고양이〉’를 통해 주 7일 새벽 6시마다 구독자들의 메일함을 두드렸던 총 63편의 글을 모은 연작 에세이집이다. 화려한 라인업으로 화제가 되었던 에세이 연재는 작가들의 찬란했던 과거의 한 순간으로 우리를 데리고 가 언젠가 느꼈을 기쁨과 슬픔, 두려움과 그리움을 다시금 느끼게 해준다. 지친 일상을 위로해주던 라디오 DJ의 클로징 멘트처럼, 할머니가 한 알씩 꺼내주던 ‘사랑방 알사탕’처럼 독자들이 이 책을 읽으며 일곱 명의 작가들과 소곤소곤 수다를 나누는 독서의 시간을 가지길 바란다.

저자소개

저자 : 김민섭 세상을 거닐며 수많은 이들의 목소리를 진솔하게 담아 온 작가. 학생도 교수도 아닌 그 경계에 있던 시간들처럼, 경계인의 시선으로 계속 글을 쓰며 살아가려 한다. 지은 책으로는『나는 지방대 시간강사다』『대리사회』『훈의 시대』가 있고, 기획하고 만든 책으로는 『회색 인간』『삼파장 형광등 아래서』등 이 있다. 저자 : 김혼비 퇴근하는 것이 좋아서 출근하는 것을 멈추지 못하는 직장인이자 마감하는 순간이 좋아서 글을 쓰는 에세이스트. 지은 책으로는 『우아하고 호쾌한 여자 축구』『아무튼, 술』이 있다. 저자 : 남궁인 응급의학과 전문의이자 작가. 학창 시절 국어 교과서를 읽다가 평생 글 쓰는 사람이 되기로 정했다. 남을 울게 만든다고 자신이 울다가 『만약은 없다』『지독한 하루』『제법 안온한 날들』 등을 썼다. 저자 : 문보영 시인. 손글씨로 쓴 글을 우편 봉투에 넣어 독자들에게 배송하는 것으로 생계를 한다. 지은 책으로는 『책기둥』『사람을 미워하는 가장 다정한 방식』『준최선의 롱런』『배틀그라운드』가 있다. 저자 : 오은 우리의 세계를 돌아보게 만드는 은은한 시인. 유년기에는 국어사전과 추리소설을, 청소년기에는 현대소설과 사회과학 도서를 많이 읽었는데 우연찮게 시인이 되었다. 늘 여기 있지만 틈틈이 거기를 꿈꾼다. 몇 권의 책을 썼다. 저자: 이은정 모든 이의 마음 깊이 흐르는 슬픔과 눈물의 언어를 빚어온 소설가. 오래토록 무작정 글을 썼고, 지금도 무작정 쓰고 있다. 산골짜기에 살며 숨소리가 들릴만한 소설을 쓰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눈물이 마르는 시간〉이 있다. 저자: 정지우 고요하고 단단한 내면을 바탕으로 글을 써온 작가이자 문화평론가. 소설을 쓰다가, 인문학 책을 썼고, 조금 더 스스로에게 진실하고 싶은 마음으로 에세이를 쓰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행복이 거기 있다, 한 점 의심도 없이』, 『인스타그램에는 절망이 없다』 등이 있다.

목차

프롤로그 계속 다정하게, 첫문장의 모습으로 만날 수 있기를- _김민섭 · 4 언젠가, 고양이 그때 그 고양이를 구했더라면_김민섭 · 14 잠자는 동안 고양이는_김혼비 · 18 기승 고양이 전결_남궁인 · 23 노력성 호흡_문보영 · 28 그 고양이는 괜찮을 거야_오은 · 32 고양이 상(相)_이은정 · 36 한 시절 나의 돌다리였던_정지우 · 40 언젠가, 작가 831019 여비_김민섭 · 46 마트에서 비로소_김혼비 · 52 ‘남궁 작가’가 사인하러 갔다_남궁인 · 57 네가 한 뭉치의 두툼한 원고 뭉치로 보일 때_문보영 · 63 작가의 말_오은 · 68 다만, 꿈을 꾸었다_이은정 · 73 작가가 되는 일에 관하여_정지우 · 78 언젠가, 친구 나를 읽어 주세요_김민섭 · 84 문 앞에서 이제는_김혼비 · 90 시인 K와 시인 A와 뮤지션 P의 출연 _남궁인 · 97 슬픈 사기꾼_문보영 · 103 벗이라고 부르자. _오은 · 110 한때 나의 친구였던 소녀들아_이은정 · 114 친구란_정지우 · 118 언젠가, 방 하루를 사는 연어처럼_김민섭 · 124 안방극장_김혼비 · 129 그냥 오달지게 추웠다_남궁인 · 135 담 잘 넘으세요?_문보영 · 141 정리와 정돈과 정렬과 고립과 고독과 고통과_오은 · 145 최고의 풍수_이은정 · 150 방에 있는_정지우 · 155 언젠가, 나의 진정한 친구 뿌팟퐁커리 못난 남친 대회 1등_김민섭 · 160 뿌팟퐁커리의 기쁨과 슬픔_김혼비 · 165 나의 진정한 친구 뿌팟퐁 그는 누구인가_남궁인 · 174 ㅃ_문보영 · 180 푸와 팟과 퐁과 커리, 커리, 커리…_오은 · 185 혹시, 뿌팟퐁커리를 아세요?_이은정 · 190 현실을 잊게 하는_정지우 · 194 언젠가, 비 너와 같이 우산이 쓰고 싶었어_김민섭 · 200 그런 우리들이 있었다고_김혼비 · 206 그해 오달지게 비가 많이 왔다_남궁인 · 212 비가 오면 의자에 앉을 수 없으니 걸어야 해요_문보영 · 220 언젠가 비, 언제나 비_오은 · 226 비 오는 날의 루틴_이은정 · 231 비가 불러오는 날들_정지우 · 236 언젠가, 결혼 보고 계신가요, 타로 아버님_김민섭 · 242 합쳐서 뭐가 될래?_김혼비 · 250 시인 A와 뮤지션 P와 작가 K와 뮤지션 L과 고양이 S가 나오는 결혼 이야기_남궁인 · 257 고래 알아보기_문보영 · 262 곁에 두고 싶어서_오은 · 269 결혼도 독신도 미친 짓_이은정 · 273 결혼이 취향_정지우 · 278 언젠가, 커피 저는 커피를 싫… 아닙니다_김민섭 · 284 커피와 술, 코로나 시대의 운동_김혼비 · 291 커피를 사용하는 방법_남궁인 · 296 그녀가 살면서 만난 커피 중 가장 빠르게 사라진 커피로 기억된다_문보영 · 301 나는 늘 한발 늦는다_오은 · 308 마실 수 없는 커피_이은정 · 312 미신에 기대어_정지우 · 316 언젠가, 그 쓸데없는 모두의 쓸데없음을 존중하며_김민섭 · 322 캐리어만큼의 세계_김혼비 · 330 내 쓸모없었음에 바쳐_남궁인 · 338 비변화_문보영 · 345 난데없이 쓸데없이_오은 · 352 내 인생은 점심시간_이은정 · 356 그 쓸 데 있는 시간들 속으로_정지우 · 360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